You & I

SHINee

네 두 눈 속에 빛나던 우주
ne du nun soge binnadeon uju

꽃처럼 날 향해 쏟아진 말들
kkotcheoreom nal hyanghae ssodajin maldeul

따뜻하게 잡아준 두 손과
ttatteutage jabajun du son-gwa

우리만 살던 세계 속에서
uriman saldeon segye sogeseo

한 줌에 쥐어질 기억
han jume jwieojil gieok

웃으며 매일을 추억해
useumyeo maeireul chueokae

시간에 맘이 무뎌질 거라
sigane mami mudyeojil geora

서로를 위해 발을 돌려도
seororeul wihae bareul dollyeodo

아픈 건 나뿐이야
apeun geon nappuniya

괜찮아 보이겠지만
gwaenchana boigetjiman

나는 쉽지 않아
naneun swipji ana

내 맘은 장식이 아냐
nae mameun jangsigi anya

내 가슴 속에 많은 별
nae gaseum soge maneun byeol

아프게 빛나는 별 하나
apeuge binnaneun byeol hana

잡고 싶지 않지만
japgo sipji anjiman

꺼지길 바라진 않아
kkeojigil barajin ana

햇살이 우릴 밝게 비췄고
haetsari uril balkke bichwotgo

높았던 하늘에 눈물 한 방울
nopatdeon haneure nunmul han bang-ul

친구들이 위로해
chin-gudeuri wirohae

난 슬프지 않은 것 같아
nan seulpeuji aneun geot gata

약속한 겨울 바다와
yaksokan gyeoul badawa

꺼지지 않는 초 하나
kkeojiji anneun cho hana

버리지 못하는 모든 것
beoriji motaneun modeun geot

날 미소 짓게 만들고 있어
nal miso jitge mandeulgo isseo

아픈 건 나뿐이야
apeun geon nappuniya

괜찮아 보이겠지만
gwaenchana boigetjiman

네게 뛰고 있는
nege ttwigo inneun

내 맘은 장식이 아냐
nae mameun jangsigi anya

내 가슴 속에 많은 별
nae gaseum soge maneun byeol

아프게 빛나는 너란 별
apeuge binnaneun neoran byeol

잡고 싶지 않지만
japgo sipji anjiman

꺼지길 바라진 않아
kkeojigil barajin ana

Ooh, yeah, yeah, yeah, oh
Ooh, yeah, yeah, yeah, oh

내 맘은 장식이 아냐
nae mameun jangsigi anya

내 어린 날의 사랑이여 안녕
nae eorin narui sarang-iyeo annyeong

이제는 보내 안녕 안녕 안녕
ijeneun bonae annyeong annyeong annyeong

내 맘이 아려도
nae mami aryeodo

아프지 않은 건 너야
apeuji aneun geon neoya

괜찮아 보이겠지만
gwaenchana boigetjiman

나는 쉽지 않아
naneun swipji ana

내 맘은 장식이 아냐
nae mameun jangsigi anya

내 가슴 속에 많은 별
nae gaseum soge maneun byeol

아프게 빛나는 별 하나
apeuge binnaneun byeol hana

잡고 싶지 않지만
japgo sipji anjiman

꺼지길 바라진 않아 (ooh)
kkeojigil barajin ana (ooh)

진심이라는 걸 알아 (ooh)
jinsimiraneun geol ara (ooh)

잘 지내라는 너의 말
jal jinaeraneun neoui mal

편히 널 보내 줄게
pyeonhi neol bonae julge

날 밟고 간다 생각 마
nal balkko ganda saenggak ma

내게 부는 이 바람에 (baby)
naege buneun i barame (baby)

시원하게 내리는 비에
siwonhage naerineun bie

맡겨도 봤지만
matgyeodo bwatjiman

내 맘은 장식이 아냐
nae mameun jangsigi anya

Written by: Key
Sent by Joyce. Subtitled by Sarah and Samantha. Revised by Laura.
Did you see an error? Send us your revision.